마크애니, ‘브론토바이트’ 규모의 IoT데이터 검증 가능한 전자서명 기술 개발

보도자료 2015년 6월 12일

2015년도 ‘IT 21 글로벌 컨퍼런스’에서 차세대 전자서명 기술, ‘KIDS’의 이론과 적용 소개

마크애니(대표 한영수)는 11일 한국과학기술회관 대강당에서 열린 ‘2015년도 IT 21 글로벌 컨퍼런스’에서 다가오는 IoT 시대의 대규모 데이터에 대한 검증이 가능한 전자서명 기술 ‘KIDS(Keyless Infrastructure for Digital Signature)’를 소개했다.

‘IoT 기술의 미래’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행사에서 마크애니 기술연구소 이동욱 이사는 세션 발표를 통해 다가오는 사물 인터넷 환경에서 유통될 데이터의 규모와 이에 대한 보안 위협을 설명했다.

시장 전망에 따르면 2012년 인터넷으로 연결된 약 87억개의 디바이스는 다가오는 2020년까지 약 500억 개로 증가할 것이고 IoT 디바이스를 통해 전송되는 데이터의 양도 브론토바이트(Brontobyte, 1027) 규모로 증가할 것으로 예측된다.

특히, IoT환경의 보안 위협으로는 저사양 디바이스 관리, 무선 네트워크 연결, 공개 SW플랫폼 등의 보안 취약성을 들 수 있고, 이와 함께 네트워크 트래픽 공격량 급증 및 사용자의 정보 유출 및 추적 등의 문제가 지적되고 있다.

마크애니 이동욱 이사는 “향후 IoT환경에서는 기존의 물리적, 소프트웨어적, 네트워크적 위협이 복합적으로 발생할 가능성이 높은 만큼 보안대책도 이를 고려해 융복합적인 것이 특징”이라며, “이러한 IoT 환경에서는 대규모 데이터에 대한 처리가 가능하고 양자컴퓨팅에 안전한, PKI를 대체할 수 있는 전자서명 기술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KIDS는 PKI와 달리 별도의 키 관리를 필요로 하지 않고 유효기간이 반영구적인 것, 그리고 양자 컴퓨팅 환경에서도 안전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서버 한대 당 초당 50만 건, 이론상 최대 5천억 건 이상의 전자 서명을 생성 및 검증할 수 있기 때문에 다가오는 IoT 시대에 브론토바이트 규모의 데이터에 대한 검증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

 

"/

관련기사 더보기

마크애니, 대구 세강병원에 수술실 전용 CCTV영상 반출보안 솔루션 공급
마크애니-델 테크놀로지스, 병원시장 영상보안 사업 MOU체결
보도자료 리스트 보기
Share this Post

[social-share counters=”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