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크애니, 세계 최대 음반사 UMG에 디지털 워터마킹 기술 공급

 

– 글로벌 기업과의 경쟁에서 기술력으로 압승

– 저작권 보호, 추적, 모니터링 서비스 확장 예정-

 

디지털 저작권보호 솔루션 전문업체 마크애니(www.markany.com)는 최근 세계 최대 음반사 중 하나인 유니버셜 뮤직 그룹(Universal Music Group, UMG)주1)에 향후 3년간 매년 70만불에 달하는 디지털 워터마킹 기술을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계약은 디지털 워터마킹 분야의 글로벌 기업인 Philips(ND), Thomson(FR) 등과의 경쟁에서 기술력을 인정받아 이뤄진 성과로서 세계 시장에서 마크애니의 기술력을 인정받는 또 한번의 계기가 될 전망이다.

주요 공급품목은 마크애니의 오디오 워터마킹 솔루션 마오(MAO™)이며 비디오를 위한 비디오 워터마킹 솔루션 마비(MAVI™)도 같이 공급됐다. 이는 저작권 정보나 사용자 정보 등을 은닉하고 추출하는 기술로 방송모니터링 및 디지털 컨텐츠 모니터링을 통하여 저작권 보호 및 추적,모니터링, 필터링 등의 다양한 응용 서비스에 적용될 수 있다

마크애니의 기술력은 지난 2008년의 미국 레코드 산업협회(Recording Industry Association of America, RIAA) Contest 에서 오디오 워터마킹이 우수한 성적을 거두어 기술력을 검증 받은 바 있기도 하다,

이와 관련해 마크애니 이재용 사장은 “이번 사업 성과를 계기로 마크애니의 디지털 워터마킹 기술은 국내뿐 아니라 세계 시장에서도 최고로 인정받고 있다는 것을 다시 한번 입증하게 되었다” 면서 “워터마킹을 비롯해 문서보안 제품군 등으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 해외 수출도 2백만불 이상을 기대하는 등 적극적으로 해외 시장을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주1) 유니버설 뮤직 그룹(Universal Music Group. UMG)는 많은 음반사들을 보유한 미국의 기업이다. 미국에 ‘빅 포 레코드 회사’중 하나이며, 음악은 물론, 영화사업, 방송사업(미국에 NBC가 이 회사와 계약을 맺고있음)을 하고있다. 현재 사장은 ‘Doug Morris’과,’Lucian Grainge’이다.

UMG(이하 유니버셜 뮤직 그룹)은 세계에서 가장 큰 출판& 레코딩을 하고 있으며, 2007년 5월 ‘BMG Music Publishing’을 인수했다.또한 프랑스를 기점으로 여러 방송,음악,인터넷,게임,과학산업 등을 하는’Vivendi SA’회사등과도 여러 계약을 맺고 있다.

유니버설 뮤직 그룹에 속한 음반사들에는 미국흑인 음악에 대표레이블인 데프잼 레코드,G-Unit Record,콘 라이브, 락커펠라 레코드, 캐쉬 머니 레코드 등에 힙합&알엔비 등의 음악레이블이 있고,전세계에 유니버셜 그룹이 설립되어있다. 샤니아 트웨인, 본 조비, 엘튼 존, 2pac, 머라이어 캐리, 에미넴, 제이 지, 다이애나 로스, 루치아노 파바로티, U2, 50 센트 등의 많은 유명한 음악가들이 소속되어 있다.

관련기사 더보기

마크애니, 대구 세강병원에 수술실 전용 CCTV영상 반출보안 솔루션 공급
마크애니-델 테크놀로지스, 병원시장 영상보안 사업 MOU체결
보도자료 리스트 보기
Share this Post

[social-share counters=”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