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세청-마크애니, 국가 간 통관 자료 교환 ‘블록체인화’

2018년 08월 22일

종이로 교환하던 원산지 증명서를 블록체인 기반 전자 문서 서비스 제공으로 투명성과 편리성 확보

종이로 교환하던 원산지 증명서를 블록체인 기반 전자 문서 서비스 제공으로 투명성과 편리성 확보
마크애니(대표 최종욱)는 관세청이 주관하는 블록체인 기반e-C/O(원산지증명서) 발급·교환서비스 시범 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으로 각 수출입국간 원산지 증명서 및 관련 통관정보가 블록체인 기반 전자 문서 서비스로 제공되며, 마크애니는 관련 사업의 블록체인 개발과 블록체인 서비스 구축 가이드라인 수립을 담당한다.

관세청은 블록체인 기반e-C/O 사업 추진으로 통관 절차 시 발생하는 문제점 개선과 처리 프로세스의 혁신을 꾀하고 있다. 기존 원산지 증명서 제출 프로세스는 종이 서류 교환이 일반적인데다 각 국가 별 시스템도 상이하여 업무 처리 시간 증가와 보안 문제 등의 애로 사항이 존재했다.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증명서 전자화를 통한 분실 방지 및 발급 편리성 강화와 수출입국 간 실시간 공유·처리 프로세스 및 무결성 확보를 위한 블록체인 기반 시스템을 구축한다. 향후 통관 서비스의 블록체인 기술 활용을 위한 공공 서비스 구축 가이드라인도 만든다. 안정적인 사업 운영을 위해 주요 서비스 이용 대상인 수출입자도 이미 확보한 상태다.

마크애니는 전체 증명서 및 자료 교환 프로세스를 블록체인화하는데 주력한다. 안전한 증명서 유통을 위한 전자문서 위변조 방지 체계 강화와 원산지 증명 신고, 접수, 승인, 자료교환, 공유 업무 등 프로세스 전체의 고속 처리 및 참여자의 즉각적인 업무 확정성을 위한 블록체인 기술을 전반을 개발한다.
마크애니 최종욱 대표는 “이번 시범 사업자 선정은 마크애니가 블록체인 선도 기업으로 자리 매김하고 있다는 것을 입증한다”며 “마크애니는 블록체인 코어 기술 개발 역량을 넘어 이를 활용한 서비스 플랫폼까지 기술력이 진화하였다”며 자신감을 비쳤다.

한편 마크애니는 2013년 블록체인 기반 전자서명 기술 개발, 과기부 등 다수의 블록체인 플랫폼 과제 수주 및 국내외 블록체인 특허 보유로 정보 보안에서 블록체인 분야까지 점유 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그림] 블록체인 기반 원산지 증명서 서비스 구축 방안

관련기사 더보기

마크애니, 대구 세강병원에 수술실 전용 CCTV영상 반출보안 솔루션 공급
마크애니-델 테크놀로지스, 병원시장 영상보안 사업 MOU체결
보도자료 리스트 보기
Share this Post

[social-share counters=”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