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크애니, 해킹 완벽 방어로 ‘블팩포트 해커톤’ 성공리 마쳐

2015년 11월 6일

약 100만 패킷의 해킹 공격 무력화로 ‘블랙포트’ 안정성 입증

마크애니(대표 한영수)가 지난 주 자사 접근제어 솔루션 ‘블랙포트(BlackFort)™’를 대상으로 진행한 공개 해커톤에서 참가자들의 해킹 공격을 완벽 방어하며 행사를 성공리에 마쳤다.

지난 26일부터 30일까지 5일간 진행된 이번 행사는 상금 1,000만원을 걸고 마크애니의 ‘블랙포트’를 우회 무력화하여 지정된 서버 상에 있는 데이터를 획득하는 해킹 대회였다. 이번 대회에는 국내 3대 해커를 포함 총 136명이 참가하였고 대회 기간 동안 약 100만 패킷의 공격이 시도되었으며, 이 중 해킹에 성공한 공격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마크애니 최태암 기술고문은 “대회 참가자들이 블랙포트 솔루션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약 2주간 참조 서버를 운용하였고, 콘트롤러 IP 주소와 인증된 사용자의 서비스 이용 트래픽을 캡쳐하여 제공했음에도 대회 기간 중 블랙포트에 대한 의미 있는 공격은 전혀 없었다”고 설명하며, “이번 대회를 통해 그 누구도 블랙포트의 총 13개의 보안 단계 중 1단계 조차 침투하지 못 한 것은 블랙포트의 안정성을 입증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마크애니는 향후 클라우드 환경에 최적화된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으로써 블랙포트에 대한 홍보를 계속하여 국내 시장에 블랙포트 솔루션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적절한 시기를 통해 2차 해커톤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블랙포트’는 미 국방성 네트워크 보안기술인 SDP(Software Defined Perimeter)를 상용화하여 개발한 마크애니의 접근제어 솔루션이다. ‘블랙포트’가 적용된 서버는 물리적으로는 존재하지만, 실제로는 보이지 않기 때문에 인증되지 않은 상태에서는 접근 자체가 불가능한 것이 보안의 핵심이며, 기존 방화벽, VPN, IPS 등 하드웨어 기반의 영역(Perimeter)을 소프트웨어 형태로 구성하여 네트워크 확장 및 운영을 편리하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관련기사 더보기

마크애니, 대구 세강병원에 수술실 전용 CCTV영상 반출보안 솔루션 공급
마크애니-델 테크놀로지스, 병원시장 영상보안 사업 MOU체결
보도자료 리스트 보기
Share this Post

[social-share counters=”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