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크애니 DRM, 세계 최대 출판사 ‘랜덤하우스’ 콘텐츠 국내 서비스에 적용

2014년 11월 26일

‘랜덤하우스’의 DRM 보안적합성 검사를 위한 ‘uTest’ 전체 12개 항목 통과로 기술력 입증

세계 출판시장 점유율 25%, 연간 1만 2천 여 종의 신간을 출간하고 60여 명 이상의 노벨문학상 작가들의 판권을 소유하고 있는 세계 최대 단행본 출판 그룹 ‘랜덤하우스’의 전자책 콘텐츠를 국내에서도 접할 수 있게 되었다.

디지털저작권관리(DRM) 솔루션 전문기업 마크애니(대표 한영수)는 ‘언어세상’에 공급한 자사의 DRM 기술이 랜덤하우스 전자책 콘텐츠 서비스를 위한 DRM 보안적합성 검사 ‘uTest’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랜덤하우스는 자사 보유 콘텐츠의 저작권보호를 위해 12개 항목으로 구성된 DRM 보안적합성 검사 ‘uTest’를 실시하고, 이를 통해 콘텐츠 저작권보호기술이 검증된 서비스 사업자에 한해 자사 콘텐츠를 서비스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국내의 경우, 언어세상이 이번에 마크애니 DRM을 통해 ‘uTest’검사를 통과하였고, 이를 통해 언어세상은 약 4만 종 이상의 랜덤하우스 전자책 콘텐츠를 국내 시장에 처음으로 공급할 수 있게 되었다.

마크애니 한영수 대표는 “마크애니 DRM 기술이 이번 랜덤하우스의 ‘uTest’ 통과를 통해 다시 한번 기술력을 인정받게 되었다”며, “이번 언어세상의 랜덤하우스 국내 콘텐츠 공급을 통해 그동안 침채 되었던 국내 전자책 시장에도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언어세상은 랜덤하우스 전자책 콘텐츠를 2015년 상반기부터 예스24를 통해 공급할 예정이며, 독자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도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더보기

마크애니, 대구 세강병원에 수술실 전용 CCTV영상 반출보안 솔루션 공급
마크애니-델 테크놀로지스, 병원시장 영상보안 사업 MOU체결
보도자료 리스트 보기
Share this Post

[social-share counters=”0″]